2차 재난지원금

최인호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6일 국회 소통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당정은 4차 추경을 피해 계층에 대한 충분한 지원, 사실상 전액 국채발행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 7조 중반대 규모로 편성하기로 했다”며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피해가 큰 계층을 중심으로 두텁게 보호하는 맞춤형 긴급재난지원패키지를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4차 추경안에는 ▲특수고용형태근로자 등 고용 취약계층을 위한 2차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지원 ▲기존 정부지원 프로그램에서 혜택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을 위한 긴급 생계비 ▲아동 특별 돌봄 지원 ▲비대면 활동 뒷받침을 위한 통신비 지원 등이 포함된다.
최인호 대변인은 4차 추경안 편성 시기에 대해 “정부는 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을 관계부처간 조속히 협의, 금주 중에 대책 발표 및 추경안의 국회 제출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속도를 내기로 했다”며 “당은 추석 전 추경안이 국회에서 통과되고 신속히 집행돼 서민 생활 및 고용 안정 등을 지원할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상세내용(출처)
https://www.mk.co.kr/news/economy/view/2020/09/919785/
https://www.newspim.com/news/view/20200906000182

#2차 재난지원금 #지원금 #지원 #지급 #재난 #선별 #정부 #소득 #피해 #코로나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