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틱스

이날 멤버들은 모두 짧은 치마를 입고 쇼파에 앉아서 방송을 진행했는데, 2명은 담요로 다리를 가린 상태였다.
이후 다리를 드러냈던 나머지 두 멤버에게 외투가 전달됐다.
그러자 멤버들은 다소 떨떠름한 표정으로 다리를 덮은 외투를 치우고 방송을 이어갔다.

상세내용(출처)
https://www.etoday.co.kr/news/view/1941660
https://www.edaily.co.kr/news/read?newsId=01088966625901104&mediaCodeNo=258

#파나틱스 #멤버 #방송 #관계자 #라이브 #외투 #그룹 #목소리 #논란 #시작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